메뉴 건너뛰기 [Skip to contents]


채용안내 Recruit

Creative leader for happy life

행복한 미래를 만들어가는 창조적 파트너 롯데정보통신은 IT 세상을 리드하는 전문 서비스 기업입니다.


직무소개

home > 채용안내 > 직무소개

 

무(無)에서 유(有)를 만드는 즐거움

 

 

통합IS팀 / 이병두 대리

 

 

 

 

 

 

Q.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가산동 본사의 전산을 책임지고 있는 통합 IS 팀 이병두입니다. 벌써 5년 차 회사원이 되었네요~

 

 


Q. 현재 팀에서 담당하고 계신 업무에 대해 소개 부탁드립니다.


SAP FI, CO 모듈을 운영하고 있고 최근에는 프로젝트에 투입되어 스프링프레임워크 기반 웹프로그래밍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SAP는 재무, 영업, 물류, 자산 등 회사 내에서 이루어지는 비즈니스를 통합 관리해주는 기업 ERP 솔루션입니다. 그 중에서 재무회계(FI) 모듈과 관리회계(CO) 모듈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Q. 하루 일과를 간단히 정리한다면?


보통 30분 정도 일찍 출근해서 오늘 있을 일정을 체크합니다. 밤사이 담당 시스템에 문제는 없었는지 점검하고 진행 중인 개발 업무의 진척률을 확인 후 스스로 하루의 목표치를 설정합니다. 오전에는 주로 프로젝트 팀원들과의 미팅을 통해 이슈를 점검하고 해결방안을 도출하여 반영합니다. 오후에는 각종 문의 메일을 확인하고 처리합니다. 퇴근 후에는 수영과 헬스로 체력관리를 하고 있고 가끔 팀원들과 회식으로 팀워크를 다지기도 합니다.
 

 

  
Q. 업무를 하면서 뿌듯한 점이 있다면 무엇일까요?


며칠간 고민한 로직이 완성되었을 때 가장 성취감을 느낍니다.

마치 앓던 이가 빠진 것처럼 시원하달까요. '나만의 프로그램이 만들어졌다'라는 거 자체가 작지만 무에서 유를 만든 거나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고생의 결과가 만들어졌을땐 속으로 유레카를 외치기도 한답니다.

 

 

 

Q. 반대로 가장 힘든 점은?
 

SAP FI, CO모듈은 컴퓨터공학 지식뿐만 아니라 회계 지식이 동시에 요구되는데요. 돈과 관련된 민감한 부분이다보니, 잘못된 가이드로 사이드 이펙트가 발생되진 않을지 걱정이 될 때가 많습니다.
 

 

 

Q. 해당 업무를 통해 가장 크게 배울 수 있는 점이 있다면 무엇일까요?


물론 회계 지식도 배울 수 있지만 더 중요한 건 유기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회사의 사업 흐름을 느낄 수 있게 되는 것 같습니다.

성과 지표들의 추이를 보면서 그에 대응하고 있는 회사의 전략들을 보다 보면 목표 달성을 위해 그 안에서 내가 해야 할 임무와 역할을 새삼 느끼게 됩니다.
 

 

  
Q. 업무에 있어 가장 중요한 역량을 하나 꼽는다면?


업무를 대하는 자세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시스템의 효율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개선점을 찾아내고 문제에 부딪혔을 때 포기하지 않고 분석과 고민을 하는 자세를 가지고 있다면 그것이 내 역량이 되고 자기 발전에도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Q. 우리 회사의 좋은 점은?
 

안정감이라 생각합니다.

지금까지 지속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이유는 그만큼 안정적인 경영을 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리스크 제거를 위해 여러 방면에서의 분석과 검토를 거쳐 사업화를 진행하는 만큼 직원들이 본인의 업무에 충실할 수 있도록 안정감을 제공해주는게 장점인 것 같습니다.

 

 

 

Q. 입사 후, 신입사원이 갖춰야 할 자세로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성실함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회사 생활을 하다 보면 수많은 난관들에 부딪히게 되는데 그럴 때마다 포기하지 않는 성실성은 필수 아이템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또한 조직에 융화될 줄 아는 유연성도 중요합니다. 업무를 하기 위해서는 팀원 및 유관부서들과 많은 협업이 필요한데, 조직의 방향과 목표를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과의 커뮤니케이션은 업무 효율을 떨어뜨릴 뿐만 아니라 팀의 사기도 저하시키기 때문입니다.
  
 

 

Q. 마지막으로 취업을 준비하는 후배들에게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수적천석(水滴穿石)” 제 가치관이기도 한데요, 작은 물방울이더라도 언젠가는 바위를 뚫습니다. 꾸준하게, 성실하게, 그리고 포기하지 않는다면 분명 좋은 결과가 올 거라 확신합니다. 단순 스펙 쌓기보다는 직접 만들어보는 경험들을 통해 시행착오를 겪어보길 바랍니다.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이해하게 되었을 때 그 가치는 더욱 빛을 발하게 될 것입니다.


전체 메뉴

전체 메뉴 닫기

회사소개

사업소개

채용안내

고객센터

투자정보

동반성장